[공모/open call] pre-residency WHITE LETTERS (1/5 마감)

(日本語下記 eng below)

바림과 일본 삿포로의 텐진야마 아트 스튜디오가 함께 기획, 운영하는 리서치 형태의 pre-residency <White Letters> 에 함께할 연구자, 예술인을 모집합니다. (이전 프로젝트)

여러 형태의 교류 방식이 실험되고 있지만, 바림과 텐진야마는 2021년 실제 서로를 방문하는 것을 잠정적 목표로 하며 레지던시를 위한 pre-residency <White Letters> 를 기획했습니다.

국경 봉쇄와 입국 금지의 현장에서 본래 계획했던 것 처럼 서로 물리적으로 방문하는 레지던시를 운영할 수는 없게 되었지만, 그 사이 바림과 텐진야마는 서로에게 짧은 서신들을 보냈고, 더 많은 이야기가 메일함에 담겨 있습니다. 이번 리서치 프로젝트에서 우리의 메일과 같은 이야기를 함께 나누며 타래를 이어가고, 기존의 자신의 작업을 확장해 리서치를 진행하고자 하는 연구자, 큐레이터, 작가, 그 외 모든 예술 활동을 하는 분을 모집합니다.

주제는 자유이지만 바림, 텐진야마와 밀접하게 소통하며 작업하게 될 것이므로, 리서치와 레지던시의 기간과 상황을 효과적으로 활용한, 연구의 과정에 중심을 둔 기획을 지원합니다. 따라서 한국 혹은 바림에서 개인적으로 진행하는 프로젝트부터 원격으로 삿포로와 연결하는 프로젝트까지 다양한 형식이 가능합니다. 결과 발표는 전시, 공연의 형식뿐 아니라 글, 프레젠테이션, 워크샵, 게릴라 프로젝트의 형식도 가능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국제 교류의 어려움 등을 고려해 리서치, 작품 제작의 과정과 표현에 유연한 태도를 가진 참여자를 선정하고자 합니다. 한국에서의 개인적인 리서치는 각자 현재 자신이 있는 곳과 온라인에서 진행되며, 광주/호남 지역에 계실 경우 주기적으로 대면 만남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바림 공간의 사용 유무는 추후 선정된 분과 상의하여 결정하므로 공간 지원이 필요할 시, 기획서에 적어주시길 바랍니다. 이와 더불어 텐진야마에서 원격으로 진행하고 있는 국제 레지던시 프로그램에 비대면으로 참여하게 됩니다. 프로그램은 한국어, 일본어, 영어가 섞여서 진행되지만 통역이 제공되므로 외국어 능력은 선정 기준이 아닙니다. 일주일에 한 번 혹은 두 번 정도의 대면/비대면 만남이 예상되며 모두 필수로 참여하실 수 있는 분을 선정합니다.

기획: 바림, 텐진야마아트스튜디오
후원: 일본 문화청

이하.

<프로젝트 장소>
각자가 현재 있는 곳, 온라인 및 바림 (광주광역시 동구 대의동 80-2 3층)

<프로젝트 일정>
2021년 1월 15일 – 3월 15일
기간 동안 일주일에 한 번 혹은 두 번의 대면/비대면 만남이 있으며 필수 참석

최종 발표 (형태 추후 상의) : 3월 5일

<지원내역>
아티스트피 200만원
작품 제작, 전시, 공연을 진행할 경우 재료비 및 제작비 지원
일본 현지의 코디네이터 (원격으로 인터뷰 등 리서치를 지원)
(필요시) 작업실 공간 지원 (바림)
포스터 혹은 리플렛을 포함한 홍보물
통역 제공

<공모대상 및 자격>
총 2명
현대예술 전 분야 (시각예술가, 공연예술가, 큐레이터, 필름메이커, 디자이너, 연구가, 음악가, 평론가 등) 리서치의 과정에 중심을 둔 작업/작품제작/연구를 하는 분
기획 주제에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그것을 만들어내는 표현과정에 책임을 질 수 있으며, 현시대에 독창적인 관점을 제시할 수 있는 분
참여 기간 중, 타인과 성숙하고 유연한 의사소통을 할 수 있으며, 약속을 지키는 분
듀오 및 콜렉티브, 팀으로 지원 가능하지만 지원내용은 1인과 같음
국적, 나이, 학력, 경력, 성별: 제한 없음
현재 광주지역에 계신 분 우대

<지원서류 제출> barimgwangju@gmail.com
한 파일로 합쳐진 PDF 선호. 대용량 파일은 메일 첨부가 아닌 드라이브나 링크로 대체.
(필수) CV (이름, 활동명, 전화번호, 이메일, 웹사이트 포함 / 주요 활동 지역 명시 / 주민번호, 사진, 개인정보는 불필요)
(필수) 작품 및 프로젝트 설명을 동반한 포트폴리오 (충분한 설명이 있을 경우 웹사이트로 대체 가능)
(필수) 작가노트/스테이트먼트 (자신의 활동내용과 관점을 명시)
(필수) 레지던스 기획서 (1장 내외. 본 레지던시 주제와의 관련성, 연구 내용, 바림의 공간 제공 필요 유무, pre-residency를 어떤 공간을 기반으로 진행할 것인지, 연구 계획 일정 등을 명시)
(선택) 특수하게 바림에 요구하는 것 (접근성 문제, 민감한 개인정보, 공동생활에 필요한 정보 등)

<제출방법>
1월 5일 저녁 6시 까지 barimgwangju@gmail.com 로 제출
최종 결과는 1월 둘째주 내에 개인에게 공지


Barimとさっぽろ天神山アートスタジオが共同企画、運営するリサーチ形態のプレ・レジデンス<White Letters>(レジデンスのためのレジデンス)に参加する研究者&アーティストを募集します。(以前のプロジェクト

様々な形の交流方式が実験されていますが、Barimと天神山は2021年、実際にお互いを訪問することを暫定的目標とし、pre-residency <White Letters>を企画しました。

国境封鎖と入国禁止の現場で、本来計画していたように、互いに物理的に訪問するレジデンシーを運営することができなくなりましたが、その間の、Barimと天神山は互いに短い手紙を送り、もっとたくさんの話がメールに保存されています。今回の研究プロジェクトで、私たちのメールのような話を一緒に共有し、スレを続けながら、既存の自分の研究を拡張してリサーチを進めたい研究者、キュレーター 、作家、その他のすべての芸術活動をする方を募集します。

テーマは自由であるがBarim、天神山と密接にコミュニケーションしながら進めるので、リサーチとレジデンシーの期間と状況を効果的に活用し、研究の過程に中心を置いた企画をサポートします。韓国やBarimで、個人的に進行するプロジェクトからリモートで札幌と接続するプロジェクトまで、さまざまな形式が可能です。結果発表は展示、公演の形式だけでなく、文、プレゼンテーション、ワークショップ、ゲリラプロジェクトの形も可能です。ソーシャルディスタンスと、国際交流の難しさなどを考慮し、リサーチや作品制作の過程や表現に柔軟な態度を持つ参加者を選定しようとします。韓国での個人的なリサーチは、それぞれ、現在自分がいる場所とオンラインで行われ、光州にいらっしゃる方とは、定期的に対面で会おうとしています。Barimスペースの使用有無は追って選ばれた方と相談して決定します。スペースのサポートが必要な場合、企画書に書いて下さい。これに加え、天神山がリモートで運営している国際レジデンシープログラムに非対面で参加することになります。プログラムは、韓国語、日本語、英語が混ざって行われますが、通訳が提供されるため、外国語能力は選定基準ではありません。週に一度、あるいは二回程度の対面/非対面のミーティングが予想され、すべて必須で参加することができる方を選定します。

企画:Barim、天神山アートスタジオ
支援:日本文化庁


The pre-residency project White Letters, between Tenjinyama Art Studio, Sapporo, Japan and Barim is seeking researchers, artists, curators who can communicate in Korean, so we release the open call in Korean.

While everyone is experimenting with various forms of artistic exchanges in the pandemic era, Barim and Tenjinyama Art Studio organized and curated White Letters. This pre-artist-in-residence project has a tentative goal of the artists visiting each other in 2021.

It is impossible to run a residency program and visit each other physically, given the border blockade situation. In the meantime, Barim and Tenjinyama have been sending short letters to each other, and more stories are still kept in our mailboxes. We talked about online residency, the fundamental purpose of residency, migration, political and social implications, power structure, the pandemic, and more. This research project looks for researchers, curators, and artists who would add their stories to our email threads while continuing their research and expanding their existing artworks.

이 글은 news 카테고리에 분류되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공모/open call] pre-residency WHITE LETTERS (1/5 마감)에 1개의 응답

  1. 핑백: 天神山アートスタジオ

  2. 핑백: White Letters 프레젠테이션 Presentation (3.13 5pm) | Barim

댓글이 마감 됐습니다.